• 임수향, 차은우
  • 23:00



성형에 대한 리얼한 고찰을 담은 청춘 성장 드라마

국제미용성형수술협회조사 전세계 성형대국 순위 4위.
인구대비 1인 성형횟수 1위, 국내 여대생 30% 성형수술 경험.
중국·베트남·태국 등 아시아 대표 성형수출 국가

한국에서 성형은 전혀 특별한 일이 아닌, 꽤 보편적인 미용의 과정이 되었다.
지하철역의 즐비한 성형 광고, SNS와 기사 댓글에 넘쳐나는 일상적인 외모 품평과 비난을 볼 때,
사회에서 성형을 부추기고 있다는 느낌도 받는다.
하지만 동시에 성형에 대한 부정적인 사회적 시선도 여전하다.
못 생기면 못 생겨서, 성형하면 자연미인이 아니라서, 예쁘면 꽃뱀일지도 모르니까...

이 드라마는 쉽게 여자들의 외모를 비난하고 품평하는
2018년 한국의 외모 지상주의적 현실을 담은 드라마다.
그래서 이 드라마는 추녀가 성형을 통해 사랑에 성공하는 이야기가 아니다.
변신한 주인공이 모든 것을 얻게 되는 흔한 동화 같은 이야기가 아니다.
오히려 성형을 하고 난 뒤에 더 밑바닥을 보이는 현실과 마주하게 된 여주인공의 고민을
유쾌하지만 진지하게 담은 드라마다.
그리고 외모 지상주의적인 사회 속에서 각자의 아픔을 가지게 된 여러 청춘이
좌충우돌 성장해 나가는 이야기이다.